경제

[소셜이슈] 美 직장인, 테슬라 대박에 사표썼다

2021-01-14 17:30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글로벌에듀 차진희기자]
center
사진제공=제이슨 드볼트 트위터 캡처

미국의 한 직장인이 테슬라 주식 매입으로 월급쟁이 생활에서 은퇴한다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아마존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인 제이슨 드볼트(Jason Debolt)는 8일(현지시간) 자신의 SNS에 “39세의 나이에 은퇴한다”는 글을 게재했다. 지난 8일은 테슬라 주식이 주당 880.02달러(약 97만 원)를 찍으며 역대 최고가를 기록한 날이다. 테슬라는 이날 시가총액 5위로 올라섰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드볼트는 2013년 테슬라 제품을 구매하고 공장을 견학한 뒤부터 주식을 사기 시작했다. 2,500주였던 드볼트의 보유 주식은 현재 1만 5,000주까지 늘어났다.

드볼트가 보유한 테슬라의 주식 가치는 1,194만 4,889달러(약 132억 원)다.

드볼트는 재테크 블로거 램프 캐피탈과의 인터뷰에서 “액면 분할을 하지 않는다는 가정 하에 2030년 테슬라 주가는 2~3만 달러까지 오를 것”이라며 테슬라 주가에 대한 희망적인 전망을 제시했다.

이어 그는 “테슬라는 아직도 시작 단계”라며 “향후 50년간 테슬라 같은 회사를 볼 수 없을지도 모른다”고 밝혔다.



차진희 기자 news@globaledunews.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