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여성가족부, 가정의 달 기념 '가족정책 유공 정부포상' 후보자 공모

2021-01-14 12:05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글로벌에듀 이성수 기자]
여성가족부는 그동안 다양한 가족의 복지 증진에 헌신하고, 평등한 가족 문화 확산에 기여한 국민들을 발굴하기 위해 '2021년 가정의 달 기념 가족정책 유공 정부포상' 후보자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유공 포상 후보자는 국민 누구나 추천할 수 있으며 오는 2월 15일까지 우편 또는 전자우편으로 추천서를 제출하면 된다.

추천 대상은 정책 현장, 지역 사회 또는 가정에서 다양한 가족의 삶의 질 제고, 평등하고 민주적인 가족 문화 확산 및 가족 복지를 위한 정책 개발 등 가족 분야에서 최소 2년 이상 헌신해 온 일반 개인, 단체 등이다.

포상 규모는 훈장, 포장, 대통령표창, 국무총리표창 등 정부포상(15점)과 여성가족부 장관표창(70점)으로 총 85점을 수여할 예정이다.

추천을 받은 자는 공개 검증, 공적 심사 등의 과정을 거쳐 포상 수상자로 최종 확정되며 올해 5월 가정의 달 기념식에서 포상을 수여받게 된다.

지난해에는 성평등한 가족 문화 조성 및 일·가정 양립 확산 등 가족 관련 정책 개발에 힘쓴 강경희 전(前) 서울시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와 한부모가족의 경제적 자립 지원 및 인식 개선 활동에 힘쓴 장희정 (사)한부모가족회 한가지 상임이사가 각각 훈장과 포장을 받았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운 때에 다양한 가족에 대한 지원과 포용적 문화 조성을 위해 사회 곳곳에서 헌신하고 계신 분들의 감동적인 이야기가 발굴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추천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듀 기자 news@globaledunews.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