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수원시, '코로나19 안심식당' 170개 소 방역 물품 지원

2020-12-07 14:19
  • #도움돼요 0
  • #더알고싶어요 0
  • 댓글
center
사진=수원시 제공
[글로벌에듀 이성수 기자]
수원시는 오는 11일까지 '코로나19 안심식당'으로 지정된 업소에 계산대 칸막이 1개, KF94 마스크 100매, 덜어 먹기용 국자·집게 각 10개, 음식점 위생등급제 홍보물 5매 등 방역 물품 5종을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수원시는 지난 7월부터 생활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코로나19 안심식당'을 모집해 지정하고 있다. 지정 대상은 일반·휴게 음식점 중 일반 음식을 제공하는 업소이며 카페·디저트 전문점·제과점·패스트푸드점 등은 제외된다.

안심식당으로 지정되려면 국자·집게 등 음식을 덜어 먹을 수 있는 도구를 비치·제공해야 하고, 수저를 개별 포장하거나 개인별로 수저를 제공하는 등 위생적으로 수저를 관리해야 한다. 업주와 종사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3가지 요건을 모두 준수하면서 영업해야 코로나19 안심식당으로 지정될 수 있다.

수원시는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안심식당을 운영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음식점의 적극적인 참여로 현재 170개소가 코로나19 안심식당으로 지정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로 안심식당을 늘려 코로나19 확산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성수 글로벌에듀 기자 news@globaledunews.co.kr

이 뉴스 어땠나요?

꼭 알아야 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