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31 13:21  |  문화

그림으로 만나는 김소월 시...'등단 100주년' 기념 전시회 개최

center
사진=대산문화재단 제공
[글로벌에듀 이근아 기자]
시인 김소월의 등단 100주년을 기념하는 그림 전시회가 개최 된다.

교보문구는 대산문화재단과 내달 30일까지 김소월 등단 100주년 기념 시그림전 '소월시 100년, 한국시 100년'을 연다고 31일 밝혔다.

전시에는 김소월이 시로 표현한 한국적인 정서와 슬픔을 그림으로 그려낸 35점의 작품이 걸렸다.

이번 시그림전을 위해 화가 6명이 각각 김소월의 대표시 5~6편을 선정해 그에 관한 그림을 제작했다.

김선두 화가는 '엄마야 누나야' 외 5편, 박영근 화가는 '예전엔 미처 몰랐어요' 외 5편, 배달래 화가는 '진달래꽃' 외 4편, 신장식 화가는 '초혼' 외 5편, 장현주 화가는 '옷과 밥과 자유' 외 5편, 정용국 화가는 '봄밤' 외 5편을 맡았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김소월의 대표시 6편이 담긴 오디오파일이 제작돼 현장에서 QR코드를 통해 전문 성우가 낭독하는 해당 시의 전문을 오디오로 들을 수 있다.

이번 전시는 교보아트스페이스에서의 1차 전시 이후 교보문고 합정점에서 10월5일부터 12월6일까지 2차 전시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근아 글로벌에듀 기자 news@globaledunews.co.kr

<저작권자 ©GLOBALEDU,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신문위원회

KIDS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