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09:34  |  글로벌

전북교육청, '한국-베트남 학생 평화교육 교류' 추진

center
[사진=전라북도교육청]
[글로벌에듀 오수현 기자]
전라북도교육청이 한국-베트남 학생 평화교육 교류를 추진한다.

도교육청은 22일부터 5일간 베트남 닥락 부온마투옷 중학생 20명과 교사 3명 등 23명을 초청해 도내 중학생 20명과 함께 전북 일원에서 ‘한국-베트남 학생 평화교육 교류’를 통해 평화교육의 의미를 나누는 시간을 갖는다고 21일 밝혔다.

교류단은 익산교육지원청 영재교육원에서 3D, 코딩수업, 전북과학교육원에서 수학체험을 진행하고 경기전, 전주김치문화관, 전주소리문화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등 전북의 다양한 교육과 문화를 체험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한국과 베트남 양국 학생들이 만나 평화감수성을 나누고 더불어 성장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국-베트남 평화교육 교류 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과 베트남 닥락성은 지난해 2월 평화교육교류 상호협약을 체결했으며, 지난해 12월 도내 고1 학생 20명과 지도교사 2명 등 총 25명이 베트남 닥락을 방문해 평화교육 교류 활동을 현지에서 진행한 바 있다.

오수현 글로벌에듀 기자 osh@kidstvnews.co.kr

<저작권자 ©GLOBALEDU,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신문위원회

KIDS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