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Culture

"서신애도 피해자"... 연예계 학폭 논란에 몸살 연예계를 중심으로 학교폭력 관련 폭로가 연일 이어지고 있다. 시작은 인기 드라마 SKY 캐슬로 이름을 알린 배우 조병규다. 조병규의 동창이라 주장하는 A씨는 16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조병규 학교폭력 피해자'라는 글을 게재했다. A씨는 학창시절 자신이 조병규로부터 심한 언어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허위 루머'라며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으나 추가 피해자가 등장하면서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조병규와 함께 SKY캐슬에 출연한 배우 김동희도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 김동희 학폭 논란을 처음 제기한 B씨는 "애들 때리고 괴롭히는 게 일상이었던 애가 당당히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하고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Culture